흑돼지 예찬론


2008년 으로 기억 합니다. 졸업 후 처음 으로 저가 항공 이라는 걸 보고 제주도 여행을 했었죠. 비록 중간에 차량 사고로 엉뚱한 지출이 발생되어 버린 우울한 기억 으로 점철 된 처음 제주 여행 으로 기억 합니다
그 이후로 이렇게 출장이던 여행이던 참 오랜 시간 제주도와 인연을 맺고 살아 가고 있습니다.
대충 세어 보니 일년에 10번 정도 제주도를 출장으로 들락 날락 하더라구요? 그럴때마다 바쁜 와중에 시간 내어 꼭 가는곳이 있습니다. 바로 흑돼지 집이죠 .

dah_0926

흑돼지는 뭐니 뭐니 해도 연탄이 최고 입니다. 간혹 고급지게 참숯을 주는 집이 있지만 매케한 연탄 냄새와 돼지 고기 굽는 냄새 가득한 곳이 좋습니다.

dah_0924

흑돼지에는 무조건 한라산 입니다. 뭔가 정형화 된 공식 같아 딱딱 하지만 그래도 제주도 잖아요? 제주도 왔는데 한라산을 마셔야죠 . 부산에 가면 시원을 마시듯이 말이죠

dah_0921

주머니에 여유 좀 있으면 흑돼지로..없으면 없는 대로 백돼지로 주문 합니다. 이런들 어떠하리 저런들 어떠하리 맛만 있으면 그만 인데 말이죠.

das_160919-57

소금이 뿌려져 나오는 곳 목살과 오겹살이 같이 나오는 곳 참 다양 합니다.

das_160921-225

제가 가는 단골집 돈대표

껍대기도 서비스로 주십니다. 사장님 짱! 개인적으로 여기 멜젓 소스를 참 좋아 합니다.

dah_1186

dah_0928

dah_0934

dah_0940

dah_1192

das_160921-233

das_160919-64

das_160921-232

das_160919-63

관광객을 주 타겟으로 삼는 가장 큰 두곳(흑X가, 늘X)을 제외 하곤 대부분 흑돼지집 가면 직원 분들이 친절하게 고기를 다 구워주고 잘라 줍니다. 여러가지 추측이 가능한데 , 일단 서비스가 좋아 보이고 테이블 회전을 빨리 할수 있으며, 고기를 안태우고 기술적으로 빨리 구워 지니….다시 돌아와서 서비스도 좋아 보이고 회전도 빨리 할수 있지 않을까? 이런 가설을 세워 봅니다.

어떤 곳은 무조건 멜젓이 아니라 처음은 소금에 찍어 먹게 하고 어떤 곳은 멜젓이 아니라 갈치 속젓을 주는 경우도 있는데, 저는 일단 무조건 멜젓 입니다. 굳이 상추나 쌈채소가 없이도 흡입이 가능 하게 하는거, 그게 바로 멜젓의 마력 이죠.

그럼 이제 가장 맛있었던 추억을 하나 공유 합니다.

dasfoto-161018-27

제주도 친구집 옥상 베란다에서 구워 먹은 제주 돼지와 멜젓 그리고 전복

dasfoto-161018-32

불이 워낙 쌔서 조금 많이 탔습니다. 고기 굽는 프로도 실수 합니다.

dasfoto-161018-30

멀리 한라산을 바라 보며, 좋은 사람들과 먹는 제주 흑돼지 그거 만큼 감동적인 맛이 또 있을까요?

언젠가 라디오에서 DJ가 이런 질문을 한적이 있습니다.

“음식을 맛있게 먹을려면?”

다양한 답변이 나왔는데 그중에 인상적인건, 배고플때 먹는거, 몰래 먹는거, 훔쳐 먹는거, 여럿이서 먹는거 , 좋은 사람과 먹는거 등등등 결국 결론은 배고플때 몰래 음식을 훔쳐서 좋은 사람과 여럿이서 먹는거… (음식을 훔치면 안됩니다)

처음 5박6일 제주도 여행때 너무 가난해서 사먹을 엄두도 못냈던 흑돼지, 사실 알고 보니 그렇게 비싼 것도 아니였지만 그당시는 그랬던거죠. 지금은 그정도 여유는 있지만 서울에서 일 끝나고 삼겹살에 소주 한잔 하는거랑 또 이게 다른거 같습니다.

앞으로도 제주도를 출장으로든 여행으로든 자주 갈것 입니다. 그리고 또 흑돼지를 먹겠죠. 맛있는 가게에서 먹는것도 좋지만, 역시나 음식은 좋은 사람들과 웃으면서 먹을때가 가장 행복한거 같습니다.

카테고리:Eat태그:, , ,

1개의 댓글

  1. 먹고싶다..ㅜㅜ

    좋아요

  2. 같이 삼겹이 일잔 하시죠^^

    좋아요

  3. 아. 아까 와이프랑 저녁에 돼지고기 먹고 싶다고 노래를 했었는데… 지금 추운데 고기사러 나갑니다.. ㅜㅜ

    좋아요

  4. ㅎㅎㅎㅎ
    이렇게 훅 들어오다니..
    나쁘군요. ㅠ

    좋아요

  5. 아 … 제주도 사는데 저도 제주는 돼지고기가 제일 맛있는 것 같습니다 ^^;;;

    좋아요

  6. 압, 이 밤에….제주가서 돼지고기 먹고 싶어집니다.
    현실은 집앞 제주출신 사장님의 멜젓이 나오는 제주돈가로 가야하겠지만 이런집이 가까이 있는게 또 어딘가 합니다.

    좋아요

  7. 아~~마시께따!!!
    근데 핸폰으로 달았던 댓글이 어디로 갔을까?? ㅠㅠ

    좋아요

  8. 아… 흑돼지 먹고파집니다 ㅠㅠ

    좋아요

  9. 금주중인데, 왠만하면 이러다 끊어도 되겠다 싶은데, 이건 좀 강하네요 +_+

    좋아요

  10. 저는 제주도 갈 때 마다 먹고 나선 갸우뚱했는데 다시 가봐야겠군요 ㄷ

    좋아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