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 and My family


 

 

사진가라면 한롤에 한컷은 찍게되는 그것이 있다.
바로 self-portrait(이하 ‘셀피’)다.

 

지난 몇년동안 열심히 담아낸 가족사진.
시간이 멈춰진 그곳엔 아이들의 웃는 얼굴.
그리고 자기의 모습이 찍히는 것이 못마땅해 하는
와이프의 모습만이 있었다.
‘내가 없는’ 나의 가족사진을 보면서 부터 한롤에 한컷은 셀피를 찍는다.

 

 

그러던 와중에 바디도 없이 덜컥 사놓았던
Voigtlander Super Wide Heliar 15mm f4.5 라는 렌즈가 생각났다.

 

 

 

R0001874

<Voigtlander 15mm f/4.5 ASPH Super Wide Heliar 1st>
– 15mm f4.5 화각 110도
– 초점 : 목측
– 초점영역 : 30cm ~ 무한대
– L마운트(m39)

 

 

 

15mm면 넓은 화각과 깊은 심도로 인해 초점에 상관없이
비교적 자유롭게 ‘나와 가족’의 셀피를 담을 수 있다.

 

초광각 렌즈에서 보여지는 주변부 왜곡과 화질저하.
노파인더 샷으로 인한 구도의 불확실.
불안한 노출 따위는 신경쓰지 않았다.
반쪽짜리 가족사진이 아닌 온전한 가족사진을
찍을 수 있다면 그런것들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

 

 

15미리를 이용한 ‘나와 나의 가족’을 담는
프로젝트는 그렇게 시작되었다.

 

 

 

 

201501_008untitled

 

201501_016untitled

 

201501_018untitled

 

201502_012untitled

 

201502_020untitled

 

201502_024untitled

 

201504_014untitled

 

201504_017untitled

 

201506_005untitled

 

201506_009untitled

 

201506_018untitled

 

201506_024untitled

 

201506_028untitled

 

201506_034untitled

 

201506_035untitled

 

201510_007untitled

 

201510_009untitled

 

201510_011untitled

 

201510_013untitled

 

201510_017untitled

 

201510_027untitled

 

201510_034untitled

 

201603-400tx_036untitled

 

IMG794untitled

 

IMG947untitled

 

IMG951untitled

 

IMG952untitled

 

IMG956untitled

 

IMG959untitled

 

IMG973untitled

 

IMG974untitled

 

 

하지만 언제나 계획은 틀어지기 마련이듯,
사소한 생각들로 인해 렌즈를 팔아버린 후 나의 가족셀피는 잠시 중단되었다.

 

몇달 전 새로들인 S.A 21mm로는 위 사진의 느낌이 아지 않고
원바디로 초광각을 활용한 ‘가족 셀피’를 꾸준히 찍기란 무리다.
다시한번 좋은 기회(?)가 주어진다면
중단된 프로젝트를 이어나가고 싶다.

 

 

 

카테고리:Essay태그:, , , , , , , , ,

1개의 댓글

  1. 역시 내가 말리는건 팔지 말았어야 ㄷㄷ
    너무 좋네요. 이 글 뽐뿌글이 될 듯!

    좋아요

  2. ㅋㅋ

    자녀분들 표정 때문에~ 저도 모르게 웃게 됬습니다.

    좋아요

  3. 계속 긴장된 표정으로 보다가
    사진찍으시는분이 환하게 웃으니 그 사진부터 환한 웃음으로 같이 보게 됩니다.
    멋지셔요.
    매번 좋은사진 볼 수 있게 해주셔서 고맙습니다. ^^

    좋아요

  4. 요 시리즈, 계속 이어가길 바라요!!!
    아빠은 언제나 우리들 왼쪽에서 그 긴팔을 뻗었었지…*^^*

    좋아요

  5. 슈앙으론 안되던?
    넘나 좋은 거….ㄷ

    좋아요

  6. 저도 애들 사진에 제가 없죠.
    사진들 너무 좋아요.

    좋아요

  7. 이런.. 이렇게 좋을수가… 15mm 가 이래서 필요한거였군요!!

    좋아요

  8. 이런 거 정말 너무너무 좋아요. 잘 봤습니다. 🙂 새로 들이실 거면 이 참에 12mm Ultra-wide Heliar로 도전해 보시면 어떨런지요. 🙂

    좋아요

    • 있는 21미리로 어찌어찌 해보려고 하는데.. 잘 안되네요.
      바디와 렌즈 여러개 있는게 무척이나 싫어서 별도 렌즈를 다시 사진 않을거 같습니다.

      Liked by 1명

  9. 재미있기도 하고, 정겹기도 하고, 가슴 따뜻해지는 사진들입니다 ^^

    좋아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w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